사이버홍보실
한국석유공사 메인페이지로 이동 > 사이버홍보실 > 보도자료

석유뉴스

사이버홍보실>보도자료 상세보기
제  목 [보도자료]한국석유공사, 우드사이드사와 함께 동해 심해 탐사사업 재개 조회수 290
성명 홍보팀 등록일 2019-04-09
첨부파일 [보도자료]한국석유공사, 우드사이드사와 함께 동해 심해 탐사사업 재개(2019.04.09).hwp : 358.5KB [보도자료]한국석유공사, 우드사이드사와 함께 동해 심해 탐사사업 재개(2019.04.09).hwp : 358.5KB
동해 탐사 사진1.JPG : 330.521KB 동해 탐사 사진1.JPG : 330.521KB
동해 탐사 사진2.jpg : 696.368KB 동해 탐사 사진2.jpg : 696.368KB

「한국석유공사, 우드사이드사와 함께 동해 심해탐사사업 재개」
- 동해 8광구 및 6-1광구 북부지역 -


한국석유공사(사장 양수영)는 4월 9일 호주최대 석유개발회사인 우드사이드(Woodside)사와 함께 정부로부터 동해 심해지역에 위치한 『8광구』와『6-1광구 북부지역』에 대한 조광권을 확보하였다고 발표했다.


이번에 조광권을 취득한 2개 광구는 면적이 서울시의 약 20배에 해당하는 12,560㎢, 수심 700∼2,000m의 심해지역에 위치하며 양사가 2007년 최초로 탐사작업을 실시해 탐사정 2개 공을 시추한바 있다. 그 중 1개 공에서 가스를 발견하였으나 경제성 부족으로 개발단계에 이르지는 못했지만, 최근 전 세계 심해에서 발견되는 대규모 유전 및 가스전에서 나타나는 것과 동일한 형태의 심해퇴적층(turbidite)의 존재를 확인하는 성과도 있었다.


우드사이드사는 동 광구에서 대규모 가스전을 발견할 가능성이 충분히 있다고 판단, 탐사사업 재개를 희망 하였고 공사도 이에 동의하여 양사가 각각 50% 지분으로 조광권을 다시 확보하게 되었다.


석유공사와 우드사이드사는 동 광구에 대해 금년 4월부터 향후 최대 10년간 3차원 인공 지진파탐사 및 탐사정 시추 등 본격적인 탐사작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한편, 공사는 현재 양질의 가스를 생산 중인 동해-1 가스전 인근에 위치한 6-1광구 동부지역에서 대규모 심해 유망구조를 발견하여 탐사자원량 평가를 완료하였으며, 금년 중 국내외 투자자를 유치하여 2020년 하반기에 탐사정 시추를 실시할 계획이다.


석유공사 관계자는 동해 6-1광구 동부지역과 6-1광구 북부지역 및 8광구의 탐사사업이 재개됨에 따라, 우리나라를 산유국 반열에 오르게 한 동해-1 가스전에 이어 새로운 가스전 발견 가능성이 높아졌다고 설명하였다.


<첨 부>
1. 국내대륙붕 8/6-1광구 북부지역 사업현황 1부 (보도자료 3페이지).
2. 관련 사진 2장.   끝.

동해 탐사 사진1.JPG : 330.521KB
동해 탐사 사진2.jpg : 696.368KB
목록
담당부서 및 연락처 관리일
담당부서 : 기획재무본부 홍보팀 담당자 : 주형인 연락처 : 052-216-22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