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버홍보실
한국석유공사 메인페이지로 이동 > 사이버홍보실 > 보도자료

석유뉴스

사이버홍보실>보도자료 상세보기
제  목 한국석유공사, 유가위기 대응을 위한 비상경영 돌입 조회수 15767
성명 홍보실 등록일 2014-12-26
첨부파일 [보도자료]한국석유공사, 유가위기 대응을 위한 비상경영 돌입(14.12.22).hwp : 51,022.5KB [보도자료]한국석유공사, 유가위기 대응을 위한 비상경영 돌입(14.12.22).hwp : 51,022.5KB
유가 위기 비상경영.JPG : 12,851.586KB 유가 위기 비상경영.JPG : 12,851.586KB

한국석유공사, 유가위기 대응을 위한 비상경영 돌입

- 유가급락에 따른 컨틴젼시 플랜 마련 및 사업영향 최소화에 총력키로 -

 

한국석유공사(사장 서문규)는 6년 만에 최대 규모로 유가가 급락하는 등 유가 하락폭이 확대되는 상황에서 본사 및 해외 자회사를 포괄하는 전사적 차원의 비상대응계획를 수립하고 안정적인 사업관리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함.

 

유가급락에 따른 매출감소와 수익악화로 메이저 석유회사 및 굴지의 석유기업들도 자산매각과 투자축소에 나선 가운데 공사 역시 유가하락의 충격을 최소화하기 위해 다각적인 대응방안을 모색할 계획임.

 

□ 이를 위해 공사는 전략?재무?사업?정보부문에서 ‘유가위기대응반(이하 위기대응반)’을 구성, 김중현 부사장 주관으로 매주 전담반 회의를 열어 유가변동 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분석하고 부문별?사업별 대응상황을 점검키로 하였으며,

 

유전개발사업 등 유가변동에 따른 영향이 큰 사업을 중심으로 유가하락에 따른 영향 최소화를 위해 본사 및 해외 자회사를 포괄하는 글로벌 비상대응계획 마련에 돌입하였음.

 

우선 공사는 국제 석유시장의 동향과 유가전망을 면밀히 분석, 유가급락에 따른 재무적 영향을 다각적으로 파악하고, 이에 기초한 유가단계별 대응계획(Contingency Plan)을 마련할 계획임.

 

또한 석유개발부문 생산?개발사업 분야의 비용을 자본지출(CAPEX)과 운영비지출(OPEX)로 구분하여 집중 관리토록 하고, 투자비 규모를 저유가 기조에 맞추어 조정함과 함께 운영비 절감을 위해서도 총력을 기울일 예정임.

 

아울러 신규?탐사사업에 있어 우선순위를 조정하여 유가상황에 따라 유연하게 대응토록 할 예정이며, 재무적 투자자 유치 및 비핵자산 매각 등 기존의 자산합리화 사업 역시 유가상황을 고려, 우선순위를 정하는 등 전면 재조정하고 이에 따라 중장기 재무계획도 재수립할 계획임.

 

□ 향후 공사는 12월말까지 비상대응계획 수립을 완료하고 지속적인 재무건전성 제고와 유동성 관리를 통해 저유가 지속 및 추가적인 유가하락에 대비해 나갈 계획임.

 

한편 최근 국제유가는 석유공급 과잉, OPEC(사우디 아라비아)의 미온적 대응, 지정학적 불안요인 완화, 세계 경제지표 부진, 미 달러화 강세 등으로 급락하여 두바이유 가격이 배럴당 60달러 이하 수준으로 하락하였으며,

 

ㅇ 두바이유 기준 올해 연중최고치를 기록했던 111.23달러(6월 23일)에서 12월 17일 현재 55.56달러로 55.67달러의 급락폭을 보인 가운데, 140.70달러(7월 4일)에서 36.45달러(12월 31일)로 104.25달러가 급락했던 2008년 이후 6년 만에 최대의 급락폭을 보이고 있음.

 

이와 같은 유가급락에 따라 대표적 석유메이저인 BP는 총 10억달러를 내년도 구조조정 비용으로 투입키로 하고 비용절감을 위한 인력감축을 추가로 발표였으며 2016년까지 100억달러 규모의 자산을 처분하기로 함.

 

미국의 독립계 코노코필립스(ConocoPhillips) 역시 북미지역 자산에 투자를 연기하고 내년도 자본예산을 올해 대비 20% 삭감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짐.

유가 위기 비상경영.JPG : 12,851.586KB
목록
담당부서 및 연락처 관리일
담당부서 : 기획재무본부 홍보팀 담당자 : 조완제 연락처 : 052-216-22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