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버홍보실
한국석유공사 메인페이지로 이동 > 사이버홍보실 > 보도자료

석유뉴스

사이버홍보실>보도자료 상세보기
제  목 한국석유공사, 대우인터내셔널과 동해 가스전 생산시설 공동사용 의향서 체결(14.04.16) 조회수 18654
성명 홍보실 등록일 2014-04-16
첨부파일 [보도자료]한국석유공사, 대우인터내셔널과 동해 가스전 생산시설 공동사용 의향서 체결(14.04.16).hwp : 115.5KB [보도자료]한국석유공사, 대우인터내셔널과 동해 가스전 생산시설 공동사용 의향서 체결(14.04.16).hwp : 115.5KB
knoc.jpg : 3,151.669KB knoc.jpg : 3,151.669KB

한국석유공사, 대우인터내셔널과 동해가스전

생산시설 공동사용 의향서 체결

- 공기업과 민간협동으로 국내 석유가스개발 분야의 창조경제 실현 -

 

한국석유공사(사장 서문규)는 4월 16일(수) 안양 평촌 본사에서 대우인터내셔널과 동해-1 가스전 생산시설 공동사용에 관한 협력의향서를 체결하였음.

이번 체결식에는 공사 서문규 사장과 대우인터내셔널 전병일 사장이 함께 참석하였으며, 양사는 국내대륙붕 제 6-1 해저광구 남부지역의 경제적인 개발을 위해 한국석유공사가 운영 중인 동해-1 가스전의 생산시설을 대우인터내셔널과 공동으로 사용하는 것을 협력하였으며,

<국내대륙붕 제 6-1 해저광구 남부지역 광구 개요>

- 위치 : 국내대륙붕 동해 울릉분지 (면적 : 2,530km2)

- 참여지분 : 대우인터내셔널 70%, 한국석유공사 30%

특히, 공사의 동해-1 가스전 시설물 생산운영 노하우와 대우인터내셔널의 석유가스개발 기술이 더해져 공기업과 민간기업이 함께 국내 석유가스 개발 역량을 한층 강화하는 계기가 된다는 데 큰 의의가 있음.

 

ㅇ 향후, 한국석유공사와 대우인터내셔널은 국내 대륙붕 제 6-1 해저광구 남부지역에서 1차적으로는 고래-D 가스 발견지역의 평가 및 개발에 착수하고, 추후 추가 탐사를 실시하여 대규모 가스전 발견을 추진할 계획이며,

- 한국석유공사는 탐사부터 생산의 전 과정을 주도적으로 이끌어 온 경험을 바탕으로 국내대륙붕에서 또 다른 성공 신화를 준비하고 있음.

 

한편, 한국석유공사가 운영 중에 있는 동해-1 가스전은 2004년 7월 생산을 개시하여 현재까지 천연가스 약 15백억 입방피트(원유환산 29백만 배럴)를 국내에 공급하였고, 2014년 3월 기준 천연가스 하루 36백만 입방피트(원유환산 7,000배럴)를 생산하고 있음.

knoc.jpg : 3,151.669KB
목록
담당부서 및 연락처 관리일
담당부서 : 기획재무본부 홍보팀 담당자 : 조완제 연락처 : 052-216-2229